22-05-23 한국디자인단체총연합회 14대 회장_웍스가이드-01.jpg

한국디자인단체총연합회
14대 회장

1995년 설립한 한국디자인단체총연합회는(이하 디총)

한국의 각 디자인 분야의 단체들이 보여 결성한 조직으로 

​사회전반에 산재한 업계의 갈등과 분쟁을 해소하는 데 집단 지성의 힘을 발휘하고 있다.

​특히 디자인계는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 흐름에 비해 여전히 기반이 견고하지 못한 편인데 디총을 이끄는 전문가들의 의견은 디자이너가 직면한 문제를 해결하는 단서가 되기도 한다. 이들의 제안은 곧 디자인 스튜디오, 프리랜서 디자이너, 디자인 경영자와 교육자 모두의 목소리이기도 하기에 좀 더 귀 기울일 필요가 있다.

​김현선 디총 14대 회장을 만나 디자인계 발전과 활성화를 위한 구체적방안에 대해 물었다.

Copyright by - 월간디자인 2022년 5월호 

Design - kimhyunsun